동탄2신도시 도시지원시설용지, 114억 땅 당첨자는 20代

최고 '1791대 1' 6개 필지 완판
  • 이상훈 기자
  • 발행일 2018-11-22

untitled-110.jpg
동탄2신도시 도시지원시설용지 공급. /아이클릭아트
 

백억대의 금액이 필요한 화성 동탄2신도시 내 도시지원시설용지를 20대가 확보해 시선을 끌고 있다. 


21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따르면 지난 10월 26일부터 이달 20일까지 '화성 동탄(2) 도시지원시설용지' 6개 필지 공급(지 42-1~지 52-2, 공급액 68억~154억원)에 대한 참가 의향서 신청을 받은 결과 총 7천272개 업체가 참여해 최고 경쟁률 1천791대 1을 기록했다.

추첨 결과 20대 1명, 30대 2명, 40대 2명, 50대 1명이 각각 당첨됐다.

세부적으로 화성 동탄2 1142-101(예정 지번)은 75억여원에 A(81년생)씨가 당첨됐으며, 1142-102는 69억여원에 B(85년생)씨가, 1142-103은 70억여원에 C(73년생)씨가 각각 당첨됐다.

또 1142-104는 68억여원에 D(71년생)씨가, 공급(예정)금액이 154억원으로 가장 높았던 1152-101은 E(65년생)씨가 당첨됐다.

특히 공급 금액 가운데 2번째로 높은 1152-102 필지(114억여원)에서는 20대(94년생)가 당첨된 것으로 확인됐다.

당첨자들은 LH에 토지대금의 10%를 계약금으로 납부해야 하며, 최종계약은 오는 26일이다.

부동산 업계 관계자는 "개통된 SRT와 2021년 개통 예정인 GTX 등 기업활동에 유리한 우수한 교통여건이 입지적으로 중요한 요소로 작용,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상훈기자 sh2018@kyeongin.com


비즈엠 포스트

비즈엠 유튜브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