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비즈엠' 창간 기념식]수도권 부동산 '대동여지도' 편다

  • 박상일·이상훈 기자
  • 발행일 2019-08-02

3.jpg
1일 오후 수원 하이엔드호텔에서 열린 부동산 전문 온라인 뉴스 '비즈엠' 창간 기념식에 참석한 내빈과 경인일보사 임직원들이 창간을 축하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김금보기자 artomate@biz-m.kr

도행정1부지사 등 200여명 참석
개발·투자 정보, 신속·정확보도
김화양 사장, 언론 위기시대 돌파

경인일보가 지역언론의 역사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경인일보는 1일 오후 5시 수원 하이엔드호텔에서 부동산 전문 온라인 뉴스 '비즈엠' 창간 기념식을 열고 지역언론 최초의 부동산 뉴스 전문시대를 공식 선포했다.

이날 공식 창간한 온라인 뉴스 '비즈엠'은 대한민국 개발과 투자의 중심으로 주목받고 있는 수도권 지역의 부동산·개발 관련 뉴스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보도하는 온라인 전문 매체다.

경인일보는 지난 2년간의 준비 끝에 '비즈엠' 홈페이지(http://www.biz-m.kr/)·모바일페이지 구축과 조직구성 등을 마무리하고 이날부터 본격 뉴스 서비스에 들어갔다.

창간 기념식에는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와 송한준 경기도의회의장, 유의동 바른미래당 원내부대표, 이현재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염태영 수원시장(전국시장·군수협의회 회장),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 김주현 수원고등법원장, 김인규 경기대학교 총장, 경기지역 기관·단체장, 기업인, 경인일보 임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해 새 뉴스 매체 탄생을 아낌없이 축하했다.

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은 창간사를 통해 "오늘 대한민국 언론사에 한 획을 긋게 될 새로운 온라인 신문 '비즈엠'을 창간하는 것은 새로운 변화와 혁신의 시대 흐름에 따른 것"이라며 "경인일보는 새로운 온라인 매체 창간을 통해 경쟁력을 한 단계 도약시켜 '언론 위기의 시대'를 돌파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화양 대표는 아울러 "독자들의 욕구를 채워줄 수 있는 믿을 수 있는 뉴스, 현장을 뛰면서 쓴 살아있는 뉴스로 비즈엠을 채워 나갈 것"이라며 "비즈엠 출범에 아낌없는 축하와 격려를 보내주신다면 당당하게 성장해 보답하겠다"고 약속했다.

축사에 나선 김희겸 부지사는 "수도권 1등 신문인 경인일보가 개발, 교통 등을 전문으로 하는 부동산 전문지 비즈엠을 창간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 부동산 매체는 많지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곳은 드물다. 서민 등 실수요자들에게 큰 도움이 되는, 수도권을 넘어 전 국민에게 사랑받는 비즈엠이 되길 바란다"고 축하를 전했다.

송한준 도의회 의장도 "지난 2년간 경인일보가 준비한 온라인 부동산 매체 비즈엠은 74년 역사가 만들어 낸 것이라 생각한다. 이제는 중앙정부와 지방정부가 함께 가야한다"며 "안성, 포천, 가평, 이천, 연천 등 중심도시가 아니면 도로 등 환경이 어려운 곳이 많아 이를 해결하기 위해선 지방언론의 힘이 가장 필요하다. 비즈엠이 함께 해주길 바란다"고 축하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경인일보의 인터넷경제지 창간을 축하드린다. 모든 공인중개사무소에서 즐겨찾기 첫번째가 비즈엠이 되길 바라면서 다시한번 창간을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단상에 선 김화양 대표는 많은 박수를 받으며 경인일보 온라인 뉴스 '비즈엠' 창간을 공식 선언했다. 내빈들은 창간 축하 떡 절단과 건배를 통해 다시 한 번 축하와 격려의 인사를 나눴다.

/박상일·이상훈기자 metro@biz-m.kr

비즈엠 포스트

비즈엠 유튜브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