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구름산지구 개발, 체비지 매각으로 '속도'

  • 이귀덕 기자
  • 발행일 2019-05-13

광명구름산지구도시개발사업설명회
광명시는 지난 10일 광명청소년수련관에서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박승원 시장이 설명회에 앞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광명시 제공

150억원 우선투입 지장물 보상방침
市, 주민설명회 갖고 향후계획 보고
2025년까지 소하동 5천가구단지 조성

광명시가 시행하는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이 속도를 내게 됐다.

시가 이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시 예산을 우선 투입해 체비지 매각을 서두르기로 했기 때문이다.

시는 지난 10일 광명청소년수련관에서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과 관련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토지주 등 500여명이 참석하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시는 참석자들에게 ▲주민설명회 개최 배경 ▲이 사업 추진 경위 ▲실시계획 주요 내용 ▲사업추진 주요 내용 ▲향후 추진계획 등을 설명한 후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시는 이 사업 전체 사업비(3천525억원)를 조속히 마련하기 위해 시 예산 150억원을 우선 투입해 체비지 대상 토지 내 지장물을 보상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또 올해 안에 체비지 내 지장물 보상이 시작되면 이 사업 기간도 상당히 단축될 것으로 전망했다.

체비지가 매각되면 시에서 투입한 150억원은 상환하는 조건이다.

박승원 시장은 "구름산지구의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시 예산 투입을 결정했다"며 "주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이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오는 2025년까지 소하동 104의 9 일원 77만5천920㎡ 부지에 주택 5천96세대(인구 1만2천738명) 규모의 주거단지 등을 환지방식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광명/이귀덕기자 lkd@biz-m.kr

비즈엠 포스트

비즈엠 유튜브

가장 많이 본 뉴스